> 문화 > 개봉영화
'슈퍼 스파이: 수상한 임무' 초특급 웃음 메인 예고편 공개!유례없는 신선함! 본 적 없는 황당함! 허를 찌르는 코믹함!
안현아 기자  |  haan@korea-press.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5.09.22  11:44:17
트위터 페이스북

[코리아프레스 = 안현아 기자]  오는 1015, 관객들에게 팡팡 터지는 웃음을 선사할 코믹 액션 <슈퍼 스파이: 수상한 임무>(배급: 스톰픽쳐스코리아 / 수입: 마운틴픽쳐스 / 공동배급: 컨텐츠온미디어)가 초특급 웃음을 장전한 메인 예고편을 공개하며 기대감을 더욱 고조시키고 있다.

유례없는 신선함! 본 적 없는 황당함! 허를 찌르는 코믹함!
짱구보다 황당하고 코난보다 짜릿한 메인 예고편에 관객들 호기심 급증!
 
   
 
지금까지 본 적 없는 모자라도 한참 모자란 스파이 듀오의 활약을 그린 <슈퍼 스파이: 수상한 임무>의 움직임이 심상치 않다. '필레몬''모타델로'가 맡은 수상한 임무의 전말을 담은 메인 예고편의 반응이 폭발적이기 때문이다. 폭탄을 들고 본부로 향하는 악당 '지미'로 인해 스파이 듀오를 호출하는 장면으로 시작하는 이번 메인 예고편은 시종일관 터지는 코믹 액션으로 눈을 뗄 수 없다. "이런 스파이는 없었다"라는 카피에서도 알 수 있듯이 2% 아쉬운 팀워크를 가진 필레몬모타델로의 행동은 기존에 영화에서 보왔던 멋진 요원들과는 사뭇 다른 양상을 띈다. 여기에 비주얼만 악당 '크런처'의 등장은 두 스파이을 점점 더 동네 바보형처럼 만들어 버린다. 야심차게 총을 꺼냈지만, 허무하게 빼앗기는 필레몬모타델로의 모습, 사람들을 구하기 위해 총을 쐈지만, 본의 아니게 그들을 위협에 빠트린 모습 등은 웃음을 유발하며 영화 속 '재미'에 대한 기대감을 고조시킨다. 뿐만 아니라 '액션' 또한 이번 메인 예고편에서 눈여겨 보아야 할 관전 포인트. 완성도 높은 그래픽 효과로 만들어진 각 캐릭터와 모션은 "짱구보다 황당하고 코난보다 짜릿한" 액션을 선사하기에 충분하다. 아찔한 액션과 마지막까지 초특급 웃음을 선사하는 <슈퍼 스파이: 수상한 임무>의 메인 예고편은 영화를 기다리는 관객들의 시선을 완전히 사로잡을 전망이다.
 
평균 이하 스파이 듀오가 극비 문서를 되찾는 임무를 수행하게 되면서 벌어지는 웃음폭탄 사건사고를 그린 코믹 액션 <슈퍼 스파이: 수상한 임무>는 오는 1015일 출동한다.
 
<영화정보>
 
제 목 : 슈퍼 스파이: 수상한 임무
원 제 : Mortadelo and Filemon: Mission Implausible
감 독 : 하비에르 페서
배 급 : 스톰픽쳐스코리아
수 입 : 마운틴픽쳐스
공동배급 : 컨텐츠온미디어
러닝타임 : 91
개 봉 : 20151015일 예정
등 급 : 전체관람가
트워터 : twitter.com/mountainpic2010
 
<SYNOPSIS>
 
짜릿한 액션, 빵터지는 웃음!
모자라도 한참 모자란 두 스파이의 웃음 폭탄 임무 수행!
 
평균 이하 스파이 필레몬모타델로에게 새로운 임무가 주어진다.
바로 비밀 정보국의 최대 적수인 세계 최대 악당 지미가 훔친 극비 문서를 되찾는 것!
이번 미션을 통해 슈퍼 스파이로 거듭나겠다는 각오를 다지는 그들은
결국, 악당 지미에게 감당할 수 없는 전쟁을 선포하게 된다.
 
그러나, 미션을 해결하기는커녕,
그저 황당한 사건 사고를 만들기 바쁜 필레몬모타델로.
 
과연 이 모자란 스파이 듀오는 지미에게서 문서를 되찾고, 비밀 정보국을 지켜낼 수 있을까!
안현아 기자 / haan@korea-press.com

[관련기사]

안현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문화, 영화, 개봉영화, 애니메이션, 슈퍼 스파이, 코믹액션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코리아프레스 공식 SNS
실시간뉴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양천구 신월동 지양로 17길 38  |  대표전화 : 070-7122-4944  |  팩스 : 070-8273-2127
등록일 : 2013년 8월 5일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3813  |  발행인 : 박귀성  |  편집인 : 박귀성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효빈
Copyright © 2013 더코리아프레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