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개봉영화
<간신> 중종 실록에 잠들어 있던 역사의 실체가 밝혀진다!간신들의 불꽃 튀는 대결을 암시하는 메인 포스터 공개!
안현아 기자  |  haan@korea-press.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5.04.23  14:12:48
트위터 페이스북

[코리아프레스 = 안현아 기자] 2015년 가장 강렬한 화제작 <간신>(제작: 수필름제공/배급: 롯데엔터테인먼트)이 메인 포스터와 메인 예고편을 공개해 뜨거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연산군 11, 1만 미녀를 바쳐 왕을 쥐락펴락했던 왕 위의 왕 <간신>
간신들의 불꽃 튀는 대결을 암시하는 메인 포스터 공개!
 
   
▲ 메인 포스터
이번에 공개된 메인 포스터는 조선 최악의 간신 임숭재(주지훈)가 두 손을 공손히 모은 채 왕을 향해 고개를 조아린 모습이 단번에 눈길을 사로잡는다. 임숭재의 간특한 미소와 권력에 대한 탐욕으로 가득찬 눈빛은 1만 미녀로 왕을 쥐락펴락하고자 하는 그의 간악한 속내를 드러낸다. 반면, 곤룡포를 풀어 헤친 채 비스듬히 걸터앉아 광기 어린 웃음을 짓는 연산군(김강우)의 모습은 역대 가장 파격적인 연산군의 강렬한 등장을 예고한다. 그 뒤로 연산군을 주시하고 있는 임숭재의 아버지 임사홍(천호진)과 베일에 싸인 여인 단희(임지연), 조선 최고의 기생 설중매(이유영)가 연산군을 둘러싼 간신들의 첨예한 대립을 암시하며 기대감을 높인다. ‘천년의 쾌락, 광란의 기록이란 카피는 1만 미녀를 바쳐 왕을 쾌락에 빠트리고 미친 시대를 만든 희대의 간신들의 이야기에 대한 궁금증을 증폭시키는 가운데, 왕을 쥐락펴락하는 자들의 팽팽한 긴장감을 담아 <간신>에 대한 기대감을 높인다.
 
미쳐야 사는 시대, 날뛰는 왕, 그 위에 있는 자 <간신>
왕의 아랫도리를 주물러 세상을 탐하다! 메인 예고편- 천년의 쾌락편 공개
 
이번에 공개된 메인 예고편- 천년의 쾌락편은 ‘1505, 연산군은 채홍사를 파견해 팔도의 미녀를 강제로 징발했고, 그 수가 1만이 넘었다 하니, 그로 인한 원성이 하늘을 찔렀다라는 중종 실록의 구절로 시작해 역사적 실화를 바탕으로 한 영화 <간신>에 대한 기대를 고조시킨다.
 
단 하루에 천년의 쾌락을 누리실 수 있도록 준비하겠나이다라는 최악의 간신 임숭재(주지훈)의 의미심장한 대사와 함께 그의 살기 어린 눈빛이 궁에 들이닥칠 파란을 암시하고, “임씨 부자 놈이 활개치는 꼴을 볼 수 없으니 이번에야말로 주권을 되찾아야겠다며 표독스런 표정을 짓는 장녹수(차지연)의 모습이 왕을 둘러싼 간신들의 날카로운 대립을 예고한다.
 
이어 넘치는 꽃향기에 코가 마비된 융에게 진정 색다른 맛이 필요할 터라며 최고의 미색 단희(임지연)로 왕을 홀리기 위한 계략을 세우는 임숭재와 이건 어디서 건진 보물인고?”라며 단희를 응시하는 연산군의 모습이 교차되고, “기어코 하얀 적삼이 붉디 붉게 물들었네라며 폐비 윤씨를 상기시키는 시구를 읊는 단희와 이 말에 눈물을 흘리는 연산군(김강우)의 모습이 영화에 대한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한편, 장녹수의 부름을 받은 조선 최고의 기생 설중매(이유영)혼을 쏙 뺄 자신이 있사옵니다라며 넘치는 색기를 드러내고, 왕을 홀릴 최고의 미색 단희를 채홍한 임숭재는 내 궁극의 약이 되는 비방을 알려주마라며 왕을 사로잡기 위한 훈육을 본격적으로 시작한다.
 
1만의 미녀로 왕을 홀려 세상을 탐한 희대의 간신 임숭재와 수많은 미녀들 속에서 쾌락에 취해 날뛰는 연산군 사이의 긴장감이 격렬히 고조되는 가운데, 연산군과 독대로 마주한 임숭재는 진정 날 바보로 만드는 건 누구라고 생각하는가?”라는 연산군의 물음에 어느 누가 미치지 않고 이 난세를 살 수 있겠습니까라며 분노와 원망, 욕망과 슬픔이 뒤섞인 눈빛으로 답한다.
 
조선 최고의 색()이 되기 위한 1만 미녀들의 화려한 영상은 물론 숨막힐 듯한 전개로 관객들의 눈을 뗄 수 없게 만드는 이번 메인 예고편- 천년의 쾌락편에 영화 <간신>에 대한 기대가 고조되고 있다.
 
티저 포스터와 1차 예고편- 최악의 충신편 공개 이후 폭발적인 반응을 모은 데 이어 메인 포스터 및 예고편 공개로 또 한번 온라인을 뜨겁게 달구며 벌써부터 올 상반기 독보적인 흥행을 예고하고 있는 영화<간신>은오는20155월 개봉한다
 
<영화정보>
제목: 간신
감독: 민규동
출연: 주지훈, 김강우, 천호진, 임지연, 이유영, 차지연
제작: 수필름
제공/배급: 롯데엔터테인먼트
개봉: 20155
 
<Synopsis>
 
연산군 11, 1만 미녀를 바쳐 왕을 쥐락펴락하려는 자가 득실거리니,
그야말로 간신들의 시대가 도래했다.
 
단 하루에 천년의 쾌락을 누리실 수 있도록 준비하겠나이다!”
 
연산군은 임숭재를 채홍사로 임명하여 조선 각지의 미녀를 강제로 징집했고, 그들을 운평이라 칭하였다.
최악의 간신 임숭재는 이를 기회로 삼아 천하를 얻기 위한 계략을 세우고, 양반집 자제와 부녀자, 천민까지 가릴 것 없이 잡아들이니 백성들의 원성이 하늘을 찔렀다.
 
"왕을 다스릴 힘이 내 손안에 있습니다! 내가 바로 왕 위의 왕이란 말입니다!"
 
임숭재와 임사홍 부자는 왕을 홀리기 위해 뛰어난 미색을 갖춘 단희를 간택해 직접 수련하기 시작하고,
임숭재 부자에게 권력을 뺏길까 전전긍긍하던 희대의 요부 장녹수는 조선 최고의 명기 설중매를 불러들여 단희를 견제한다. 한 치도 물러설 수 없는 간신들의 치열한 권력다툼이 시작되고, 단희와 설중매는 살아남기 위해 조선 최고의 색()이 되기 위한 수련을 하게 되는데
안현아 기자 / haan@korea-press.com

[관련기사]

안현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개봉영화, 영화, 간신, 문화, 연산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코리아프레스 공식 SNS
실시간뉴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양천구 신월동 지양로 17길 38  |  대표전화 : 070-7122-4944  |  팩스 : 070-8273-2127
등록일 : 2013년 8월 5일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3813  |  발행인 : 박귀성  |  편집인 : 박귀성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효빈
Copyright © 2013 더코리아프레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