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자동차
기아차, K7·K5 하이브리드 출시
연합뉴스  |  webmaster@korea-press.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3.12.16  09:54:05
트위터 페이스북
   
 

(서울=연합뉴스) 안 희 기자 = 기아자동차[000270]는 준대형 세단인 K7에 하이브리드 기술을 첫 적용한 모델과 기존 제품에 주행성능 등을 개선한 K5 하이브리드 신모델을 출시했다고 16일 밝혔다.

준대형 세단 K7을 바탕으로 개발된 'K7 하이브리드 700h'는 최고출력 159마력과 최대토크 21.0 ㎏·m를 구현하는 하이브리드 전용 세타 II 2.4 MPI 엔진과 35kW의 전기모터를 장착했다.

이를 통해 준대형차의 동력성능을 갖추면서도 경차급 연비인 16.0km/ℓ를 실현한다.
 

   
 


휘발유 1ℓ당 가격 1천900원, 연간 2만㎞ 주행을 가정했을 때 이 모델을 1년간 운행하면 K7 3.0 모델에 비해 128만원가량의 연료비를 절감할 수 있다고 기아차는 강조했다.

라디에이터 그릴과 램프, 전용 엠블럼 등으로 기존 가솔린 모델과 디자인 차별화를 꾀했고 실내의 7인치 LCD 패널로 에너지 흐름도 등을 확인할 수 있다.

이밖에도 전자식 파킹 브레이크(EPB)와 후측방 경보 시스템 등 다양한 고급 편의사양이 적용돼 있다. 함께 출시된 'K5 하이브리드 500h'는 2011년 출시된 'K5 하이브리드' 모델에서 승차감과 디자인을 개선하고 편의사양들을 추가한 모델이다.

최고출력 150마력과 최대토크 18.3kg·m의 하이브리드 전용 누우 2.0 MPI 엔진과 35kW의 전기모터를 장착, 16.8㎞/ℓ의 연비를 실현했다.

라디에이터 그릴과 범퍼, 전용 알로이 휠 등에서 가솔린 세단과 구별되는 디자인을 살렸다.
 

   
▲ 기아차, K7·K5 하이브리드 출시 (서울=연합뉴스) 이지은 기자 = 16일 오전 서울 양재동 The-K서울호텔에서 열린 기아자동차의 'K7 하이브리드 700h'와 'K5 하이브리드 500h' 출시 발표회에서 모델들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준대형 세단 K7을 바탕으로 개발된 'K7 하이브리드 700h'는 최고출력 159마력과 최대토크 21.0 ㎏·m를 구현하는 하이브리드 전용 세타 II 2.4 MPI 엔진과 35kW의 전기모터를 장착했다. 함께 출시된 'K5 하이브리드 500h'는 최고출력 150마력과 최대토크 18.3kg·m의 하이브리드 전용 누우 2.0 MPI 엔진과 35kW의 전기모터를 장착, 16.8㎞/ℓ의 연비를 실현했다. 2013.12.16 jieunlee@yna.co.kr


특히 제동감을 향상시켜 기존 하이브리드 모델보다 제동거리를 3.6% 개선했고, 앞바퀴 서스펜션과 조향장치, 흡음재 등을 바꿔 승차감이나 조향력, 정숙성 등을 높였다고 기아차는 설명했다.

아울러 전자식 파킹 브레이크와 전·후방 주차보조 시스템, 개별 타이어 공기압 경보 시스템 등 편의사양들을 대거 적용해 만족도를 높였다.

기아차는 하이브리드 기존 하이브리드 모델 구매 고객이 하이브리드 모델을 재구매할 때 기존에 납부한 할부 이자를 되돌려주는 '리턴(利-Turn)' 할부 프로그램 등을 통해 판촉에 나선다.

하이브리드 전용 부품에 대해서는 10년간 20만㎞까지 무상보증 서비스를 제공한다.

K7 하이브리드 700h의 판매가격은 ▲럭셔리 3천440만원 ▲프레스티지 3천595만원이며 K5 하이브리드 500h의 경우 ▲럭셔리 2천893만원 ▲프레스티지 3천25만원 ▲노블레스 3천210만원 등이다. prayerahn@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연합뉴스 / webmaster@korea-press.com
연합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코리아프레스 공식 SNS
실시간뉴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양천구 신월동 지양로 17길 38  |  대표전화 : 070-7122-4944  |  팩스 : 070-8273-2127
등록·발행일 : 2013년 8월 5일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3813  |  발행인 : 박귀성  |  편집인 : 박귀성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효빈
Copyright © 2013 더코리아프레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