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 > 야구
'돌부처' 오승환, 10세이브 달성1이닝 동안 삼진 2개..방어율 1.20까지 떨어져
유찬형 기자  |  cyyu@korea-press.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5.05.07  11:42:43
트위터 페이스북
   

[코리아프레스 = 유찬형 스포츠전문기자] 대한민국 특급 마무리 투수 오승환(한신 타이거즈)이 이번 시즌도 일본 무대에서 맹활약 하고 있다. 지난 5일 시즌 10세이브를 달성하며 이번 시즌도 가볍게 두자리수 세이브를 기록했다.

오승환은 5일 일본 효고현 니시노미야 고시엔구장에서 열린 2015 일본프로야구 주니치 드래곤즈와의 경기에 4-2로 앞선 9회초 등판, 1이닝 동안 삼진 2개를 곁들이며 1피안타 무실점으로 틀어막았다. 이번 호투로 팀 승리를 챙김과 동시에 시즌 10세이브를 기록하게 됐다. 또 평균자책점 역시 종전 1.29서 1.20으로 낮아졌다. 이날 오승환의 투구수는 단 11개에 불과했다.

오승환은 9회초 첫 번째 타자 후지이 아쓰시를 3구 삼진으로 잡아냈다. 다음 타자 오가사와라 미치히로를 내야 안타로 출루시켰으나 오승환은 대타 다카하시 슈헤를 투수 땅볼로 유도, 선행 주자를 2루에서 포스 아웃시켰다.

이후 오승환은 다음 타자 오시마 요헤이를 볼카운트 0B 2S에서 바깥쪽 꽉 찬 149km의 빠른 공으로 루킹 삼진 처리, 팀의 4대2 승리를 지켜냈다.

한편 오승환의 완벽한 마무리로 승리를 추가한 한신은 시즌 전적 14승 17패를 기록하게 됐다.

유찬형 기자 / cyyu@korea-press.com

[관련기사]

  돌부처, 오승환, 야구, 유리, 세이브, 일본프로야구, 한신타이거즈, 마무리투수, 삼진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코리아프레스 공식 SNS
실시간뉴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양천구 신월동 지양로 17길 38  |  대표전화 : 070-7122-4944  |  팩스 : 070-8273-2127
등록일 : 2013년 8월 5일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3813  |  발행인 : 박귀성  |  편집인 : 박귀성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효빈
Copyright © 2013 더코리아프레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