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 > 야구
오승환 1이닝 무실점, 시즌 8호 세이브 기록야쿠르트 스왈로스와의 홈경기서 9회 등판, 안정적으로 마무리
유찬형 기자  |  cyyu@korea-press.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5.04.28  23:40:56
트위터 페이스북
   

[코리아프레스 = 유찬형 스포츠전문기자] 국보급 마무리투수이자 일본프로야구 한신 타이거스의 한국인 마무리 투수로 활약하고 있는 오승환(33)이 시즌 8호 세이브를 올렸다.

오승환은 28일 일본 효고현 니시노미야 고시엔구장에서 열린 야쿠르트 스왈로스와의 홈 경기에서 3-1로 앞선 9회초, 한신의 세 번째 투수로 등판하여 1이닝 동안 안타 1개를 내줬지만 실점은 허용하지 않으면서 팀의 리드를 유지한 채 경기를 마쳤다.

지난 21일 요코하마 DeNA 베이스타스와의 경기 이후 일주일 만에 마운드에 오른 오승환은 여느 때처럼 가볍게 시즌 8호 세이브를 올리고 평균자책점을 1.64에서 1.50으로 떨어뜨렸다.

오승환은 첫 타자 아라키 다카히로를 상대로 2볼 2스트라이크에서 149㎞ 직구를 가운데에 꽂아넣었는데 다카히로가 이를 받아쳐 중전 안타를 허용했다. 첫 타자에게 안타를 허용하며 흔들릴 수 있었지만, '돌부처' 오승환은 침착했다.

다나카 히로야스에게 6구째 타이밍을 뺏는 컷패스트볼을 던져 투수 앞 땅볼을 유도한 오승환은 재빨리 2루에 송구, 선행 주자를 잡아냈지만 다나카는 1루에서 간발의 차이로 세이프됐다.

다음 타자 모리오카 료스케에게 147㎞ 직구를 몸쪽에 붙여 좌익수 뜬공으로 요리한 오승환은 야마다 데스토는 바깥쪽 코스에 뚝 떨어지는 컷패스트볼로 헛스윙 삼진 처리하고 경기를 마무리 했다.

등판할 때마다 안정적인 모습을 보이며 최고의 모습을 보여주고 있는 오승환이 이번 시즌에도 일본 리그 최고의 마무리 투수로 다시 한번 자리매김 할 수 있을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유찬형 기자 / cyyu@korea-press.com

[관련기사]

  오승환, 야구, 프로야구, 일본, 한신타이거스, 일본프로야구, 마무리 투수, 투수, 무실점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코리아프레스 공식 SNS
실시간뉴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양천구 신월동 지양로 17길 38  |  대표전화 : 070-7122-4944  |  팩스 : 070-8273-2127
등록일 : 2013년 8월 5일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3813  |  발행인 : 박귀성  |  편집인 : 박귀성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효빈
Copyright © 2013 더코리아프레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