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연예 > 연예가 사건사고
MC스나이퍼-아웃사이더, 전속 계약 분쟁 합의아웃사이더가 스나이퍼사운드 음원 사용 권한 갖기로
김유진 기자  |  yjkim@korea-press.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5.03.06  10:41:07
트위터 페이스북
   
[코리아프레스 = 김유진 기자] 래퍼 MC스나이퍼(본명 김정유·36)가 전 소속 가수인 래퍼 아웃사이더(본명 신옥철·32)와 2년에 걸친 전속 계약 분쟁에 대한 합의에 도달했다.
 
6일 가요계와 법조계에 따르면 2013년부터 전속 계약 관련 분쟁을 벌인 두 사람은 최근 서울서부지방법원에서 열린 3차 조정기일에 참석해 아웃사이더가 MC스나이퍼가 운영하던 기획사 스나이퍼사운드에서 발표한 음원의 사용 권한을 갖는 내용으로 합의를 이뤘다.
 
이들의 측근은 "2차 조정까지 결렬됐지만 선배 뮤지션 및 가요 관계자들의 적극적인 중재와 권유로 3차 조정에서 MC스나이퍼와 아웃사이더가 그간의 잘못과 오해를 서로 인정하고 극적인 합의에 이르렀다"고 밝혔다. 
 
관계자는 이어 "구체적인 합의 내용은 밝힐 수 없지만, 2년에 걸친 싸움으로 양쪽 모두 힘들었던 만큼 앞으로의 음악 활동을 위해 한발씩 양보했다"고 덧붙였다.
 
앞서 2013년 아웃사이더는 MC스나이퍼가 운영하는 기획사 스나이퍼사운드와 전속계약 해지를 주장하며 법원에 정산금 등의 청구소송을 냈다.
 
이에 대해 스나이퍼사운드는 아웃사이더를 상대로 당시 발매를 앞뒀던 4집에 대한 음반 활동 금지 가처분 신청을 제기했다. 
 
한편, MC스나이퍼는 지난 2일 새 싱글 '사랑비극'을 발표했으며, 아웃사이더는 오는 12일 새 앨범 '오만과 편견'을 내놓을 예정이다.
김유진 기자 / yjkim@korea-press.com

[관련기사]

김유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코리아프레스 공식 SNS
실시간뉴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양천구 신월동 지양로 17길 38  |  대표전화 : 070-7122-4944  |  팩스 : 070-8273-2127
등록일 : 2013년 8월 5일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3813  |  발행인 : 박귀성  |  편집인 : 박귀성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효빈
Copyright © 2013 더코리아프레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