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자논단
 [논평] 청와대, 검찰 수사 전에 '이실직고'가 먼저다! / 새누리당, '정윤회 의혹' 관련 처신 똑바로 해야할 것!
 닉네임 : 통합진보당  2014-12-01 16:55:43   조회: 2187   
 첨부 : 통진당홍성규대변인.png (591299 Byte) 
청와대, 검찰 수사 전에 '이실직고'가 먼저다! / 새누리당, '정윤회 의혹' 관련 처신 똑바로 해야할 것!


■ 청와대, 검찰 수사 전에 '이실직고'가 먼저다!

이른바 '십상시의 난', '정윤회 국정농단 의혹'을 대하는 청와대의 태도가 가관이다.

찌라시 정도를 모아놓은 수준이라며 일단 당사자들이 검찰수사를 의뢰했으니 지켜보라는 투다.

참으로 무책임하고 믿을 수 없는 정권이다.

도대체 언제부터 국가권력의 핵심 청와대 민정수석실의 임무가 찌라시들을 탐독하고 그 정보를 모아 문서를 만드는 것이었는가!

당최 이해할 수도, 용납할 수도 없다.

백보를 양보하더라도 분명한 것은 공직 기강을 담당하는 청와대 민정비서관실의 내부 문건이 외부로 유출되었다는 것 아닌가!

그야말로 충격적인 사태다. 박근혜 대통령의 평상시 표현대로라면 '심각한 국가안보 위기상황'이 아닌가?

그렇다면 최소한 어떻게 이런 일이 일어났는지 청와대 차원에서 신속하게 조사 및 감찰을 진행하고 그 결과를 국민들에게 이실직고하는 것이 순서다.

오죽하면 최근 가장 막강한 실세임을 보여줬던 친박핵심 새누리당 김재원 원내수석보대표조차 "청와대의 공직기강 문제를 반드시 짚고 넘어가야 한다, 개탄스럽다"고 일갈했겠나!

청와대의 전혀 설득력 없는 어설픈 해명과 무조건 검찰로 진상규명 책임을 떠넘기는 행태는 오히려 의혹만 증폭시킬 따름이다.

박근혜 대통령과 청와대의 직접적인, 책임있는 해명을 강력히 촉구한다.


■ 새누리당, '정윤회 의혹' 관련 처신 똑바로 해야할 것!

새누리당의 모든 대변인들이 일제히 입을 열어 '정윤회 국정농단' 의혹에 대하여 사실무근의 풍설이라며 부화뇌동하지 말라고 경고했다.

새누리당이야말로 집권여당으로 처신을 똑바로 해야 할 때다.

'유언비어에 가까운 풍문 수준의 조잡한 문건'이라고 주장하고 나섰는데, 이는 현재 청와대의 수준을 그대로 꼬집는 것이라고 봐도 무방하겠나?

현 박근혜 대통령의 청와대가 고작 찌라시 수준을 짜집기하여 국정을 운영해왔다면 그 역시 심각한 문제다.

집권여당으로서 무조건적인 감싸기에 앞서 누구보다 먼저 날카로운 질책이 있어야 한다.

청와대의 해명과 분명한 입장 발표를 촉구하기 전에 무턱대고 검찰수사로 떠넘기려는 무책임한 행태도 문제다.

새누리당 또한 '시간벌기, 시간끌기'로 현 사태의 은폐에 적극 동조하고 있다는 비판에 직면하고 있음을 똑똑히 알아야 한다.

무엇보다 '찌라시 수준'이라는 청와대의 해명에 대해 우리 국민들이 곧이곧대로 믿을 수 없다는 것은 새누리당도 잘 알고 있지 않은가?

이미 세월호 참사 과정에서도 '대통령의 사라진 7시간'은 가장 큰 의혹으로 제기되어 아직도 명확하게 밝혀지지 않았다.

국민들은, 그간 박근혜 정권의 국정운영 실태를 돌아볼 때, 내부 문건의 내용 자체에도 상당한 신빙성이 있다고 평가한다. 사태가 일파만파로 확산되는 이유다.

국민들은 이 참담한 사태에 대해 박근혜 대통령과 청와대 뿐만 아니라 새누리당도 주시하고 있음을 절대로 잊어서는 안 될 것이다.


2014년 11월 30일

통합진보당 대변인 홍성규
2014-12-01 16:55:43
210.xxx.xxx.254


닉네임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    


번호
제 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25
  얼굴 사진을 박아넣은 ‘조국 수호’ 피켓이 물결쳤다 ....... (1)   초상   -   2020-02-03   233
24
  총기난사 사건 때 진압병사가 몸을 피하는 현실   해피코리아     2015-05-16   1602
23
  공무의 정당한 행사는 ”면책”되어야 한다.   해피코리아     2015-05-16   1538
22
  자식에게 을로 살고 싶은 부모들   하얀바다     2015-02-21   1904
21
  국민의 습관적인 행위를 구속해서는 안 된다.   하얀바다     2015-02-21   1705
20
  [논평] 새누리당과 김재원은 예산 빌미로 진상조사에 ‘딴지’ 걸지 말라   세월호 참사 국민대책     2015-01-16   2033
19
  조현아 부사장은 국토교통부 조사에 성실하게 임해야 한다!   참여연대 노동사회위   -   2014-12-11   1817
18
  [논평] 정부는 정규직 해고 완화는 추진되지 않는다고 말해라   참여연대   -   2014-12-01   2040
17
  [논평] 청와대, 검찰 수사 전에 '이실직고'가 먼저다! / 새누리당, '정윤회 의혹' 관련 처신 똑바로 해야할 것!   통합진보당     2014-12-01   2187
16
  [논평] 최경환 부총리의 발언은 실언도 해프닝도 아니다   참여연대   -   2014-11-26   1717
15
  [논평] 홍준표 도지사의 권한쟁의심판청구소송 취하는 국민을 우롱한 ‘막장사기극’이다.   통합진보당 국회의원     2014-11-26   1826
14
  [성명서] 여야의 누리과정 예산 우회 지원합의에 대한 입장   보육재정파탄대응공동   -   2014-11-25   1704
13
  미봉책에 불과한 보육예산 여야합의 유감... 정부는 ‘국가책임보육’ 약속대로 이행해야   참여연대   -   2014-11-25   1725
12
  학교비정규직노동자의 파업을 지지합니다.   전국교직원노동조합     2014-11-18   1816
11
  박승춘 보훈처장의 국회 행패! 박근혜 행정부답다!   통합진보당 홍성규   -   2014-11-16   1970
10
  본격적인 유신독재 서막! 즉각 중단하라! 독재의 충실한 경비대로 나선 검경의 행태 또한 강력히 규탄한다!   통합진보당 대변인 홍   -   2014-11-16   1850
9
  [논평] 전태일 열사 44주기를 맞아...   통합진보당 대변인 김     2014-11-14   1861
8
  [논평] 쌍용차 정리해고가 적법하다는 대법원 판결 납득하기 어렵다   참여연대   -   2014-11-13   2746
7
  [브리핑] 공무원 배제? 마침내 새누리당이 드러낸 추악한 본심!   통합진보당 대변인     2014-11-13   2199
6
  꿈을 향해 도전하는 수험생 여러분의 건투를 빌며   통합진보당 대변인 김     2014-11-12   1882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 | 2 
코리아프레스 공식 SNS
실시간뉴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양천구 곰달래로 11길 70  |  대표전화 : 070-7122-4944  |  팩스 : 070-8273-2127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3813  |  발행인 : 김효빈  |  편집인 : 김효빈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귀성
Copyright © 2013 더코리아프레스. All rights reserved.